오디오카페 메인으로
MD의 이야기
질문과답변
설치기
사용기
리뷰
직거래장터
카페장터
쇼핑몰 바로가기
. . .
질감과 기품을 겸비한 덴센 B-130XS 인티앰프
번호:  |  날짜:2017-09-06
카페지기      조회 : 520


바이 앰핑과 확장성이 돋보이는 덴센 B-130XS 인티앰프

오디오 리뷰 및 브랜드 탐방 전문 웹진인 하이파이 e 매거진에 실린 덴센 B-130XS 인티앰프에 대한 리뷰입니다.

하이파이에 입문하고자 하는 이들에게 가끔 시스템 구성을 추천 해줄 때가 있다. 하지만 항상 고민되는 것은 인티그레이티드앰프(이하 인티앰프)를 소개하느냐 아니면 분리형 앰프를 소개하느냐 이다. 신기한 것은 하이파이에 큰 관심이 없다는 이들도 입문을 하고 나서 한번 또는 두 번 정도 업그레이드를 갖게 되더라.

기기 변경에 따른 소리 변화가 신기하게 느껴지는 것이고 하이파이를 조금 안다는 다른 지인들이 분리형을 권하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정말 분리형 인티 앰프는 분리형 앰프에 비해 태생적으로 못한 것인 걸까요?

하이파이에는 풀리지 않는 신비로운 일들이 있다. 이것이 모두 과학적으로 검증되려면 할 수 있겠으나.... 시장이 크지 않고 이런 차이를 과학적으로 증명한다고 해도 얻는 것이 많지 않다. 차라리 그 시간에 신약 개발이나 과학적 현상을 찾아내고 증명하는 것이 훨씬 큰 명예를 얻을 것이다.

그렇기에 하이파이에는 설명되지 않는 미지의 영역들이 남아있다. 상당 부분은 과학적으로 설명되지만 아직까지 완벽하게 설명되지 않는 부분들이 많다. 이걸 미신 또는 사기라고 이야기 하는 이들도 있다.

하지만 분명한 것은 소리 차이는 존재한다는 것이다.

인티 앰프의 가장 큰 문제점은 제한된 공간 내에 프리앰프 회로와 파워앰프 회로가 수납 되어야 한다는 것과 전원부가 함께 탑재 되야 한다는 것이다. 그리고 회로간의 간섭은 어쩔 수 없는 부분이며 앞서 언급했듯 제한된 공간 내에 전원부를 탑재해야 하기 때문에 파워앰프의 출력도 제한 받는다.

그리고 인티 앰프 대부분이 중저가형 제품이며 상급 모델로 분리형 앰프가 존재하기 때문에적당히 대충 만드는 경우가 적지 않다.

하지만 이들 속에서도 쓸만한 인티 앰프들이 존재한다. 사실 500만원 이하 가격대에서 쓸만한 제품을 찾기란 쉽지 않다. 하지만 인티 앰프의 매력도 분명히 존재한다. 인터-케이블을 필요로 하지 않고 설치가 용이하다. 그리고 전원 케이블 하나면 동작을 시킬 수 있다는 점이 있다.


덴센 B-130XS는 200 단계의 볼륨 구간을 지원한다. 좀 더 세밀한 볼륨 조절을 통해 음의 디테일을 확보할 수 있다.

그래서 분리형 앰프에서 최고의 성능을 위해 전원 케이블이나 인터-케이블 매칭을 찾다가 피로감에 인티 앰프로 돌아오는 이들도 적지 않다.

오늘 리뷰할 덴센의 B-130XS을 보면 덴센이라는 회사가 인티 앰프에 대한 이해력이 어느 정도인지를 가늠해 볼 수 있다.

덴센은 덴마크에 위치한 회사이다. 현재 덴센의 최고 책임자는 토마스-실레젠씨라고 한다. 그가 처음 만든 앰프가 그의 나이 13살 때였다고 하니 고등학교 재학 당시에도 오디오 쇼에서 파트-타이머로 일할 정도로 하이파이에 애정이 많았다고 한다.


덴센은 분리형 앰프도 제작하고 있지만 인티 앰프에 대한 애정이 더 많다. 테크니컬적인 지식이 바탕이 되면 굳이 큰 몸체를 가질 필요도 없고 대출력도 필요 없다고 이야기하는 이들이 있는데 덴센도 이런 하이파이 메이커 중 하나로 판단 된다. 그래서 남들은 형식적으로 극소수의 인티 앰프를 라인업에 포함시켜 가지만 덴센은 무려 4가지의 인티앰프 라인업을 가지고 있다.

흥미로운 사실은 덴센 역시 바이-앰핑에 관한 이점을 아주 잘 이해하고 있는 것 같다. 왜냐면 이 회사는 바이-앰핑을 위한 4채널 파워앰프를 개발해 판매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 뿐만이 아니다. 좀 더 자세한 내용에 관해선 조금 있다 다시 설명하도록 하겠다.

200 단계까지 움직이는 세밀한 볼륨 탑재

프리앰프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볼륨이다. 특히 낮은 볼륨에서는 저항이 커지기 때문에 정보의 손실량이 크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하이파이 메이커들이 새로운 방식의 볼륨 회로를 선보이고 있다.

하지만 더 큰 문제는 불륨의 구간이다. 우리는 흔히 레코드(앨범)마다 볼륨 매칭이 있다는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유명한 하이엔드 오디오 평론가들이 간혹 이런 이야기를 하는데 최고의 음질을 경험할 수 있는 볼륨 구간이 있다는 것이다.


옵션으로 선택 가능한 DNRG 전원부를 통해 좀 더 밀도 높고 파워풀한 재생음을 얻을 수 있다

실제 프리앰프나 파워앰프에는 게인이라는 것이 존재한다. 이것도 비슷한 관계를 가진다. 이론적으로 보면 크게 키워서 작게 열거나 작게 키워서 크게 열거나 전기적인 전압으로 보면 똑같다. 하지만 음질은 판이하게 다르다. 전자는 대단히 거친 소리가 나오고 후자의 경우는 대단히 매가리 없는 소리가 나온다. 그래서 밸런스가 중요하다.

그런데 어떤 앨범이나 듣다 보면 가장 좋은 음질로 접할 수 있는 볼륨 구간이 있다. 하지만 일반적인 어테뉴에이터 방식의 볼륨을 채용하고 있는 프리앰프나 인티 앰프를 듣다 보면 가장 적합한 볼륨 구간에서 조금 아쉽거나 조금 과한 경우가 있다.

이를 테면 자동차 트랜스미션과 비슷하다. 극한의 레이싱을 하다 보면 특정 헤어핀을 통과할 때 1단으로 통과하기엔 레드존에 부딛치고 2단으로 통과하기엔 고RPM의 빠른 반응을 얻지 못할 때가 있다. 이때 기어비가 좀 더 촘촘해지면 2단으로 완벽하게 통과할 수 있다.

덴센 B-130XS 인티 앰프는 200단계의 볼륨 구간을 제공한다. 인티 앰프로썬 이례적이라고 할 만큼 촘촘한 볼륨 구간을 제공한다. 그래서 어떤 레코드를 재생 하더라도 좀 더 이상적인 미세한 볼륨 매칭이 가능하다.

이것에 대해 크게 중요한 부분이 아니라고 느낄 법한 이들도 있을텐데 이 글을 읽고 난 이후 볼륨에 따른 미세한 디테일의 변화가 얼마나 큰 차이를 만드는지 직접 체험해 보길 권한다.

바이-앰핑 또는 트라이-앰핑으로 확장 가능

내가 덴센 B-130XS 인티 앰프의 리뷰를 원했던 이유는 뛰어난 확장성 때문이다. 인티 앰프는 구색을 맞추기 위해 제작된 제품들이 많다. 어찌 보면 당연하다. 분리형 앰프로 유도하는 다리 역할을 인티 앰프가 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엑스트라 전원부와 연결되는 EPS 포트와 트라이-앰핑까지를 위한 프리아웃 2계통이 보인다

하지만 덴센은 조금 다른 컨셉을 제공한다. 실상 바이-앰핑은 95% 이상 긍정적인 면을 보여준다. 하지만 다른 하이파이 메이커로 가보면 분리형 앰프에서도 바이-앰핑을 구현하기 쉽지 않다. 프리-아웃(출력)을 1계통만 지원하기 때문이다. 스플리터 케이블을 사용하면 되지만 인피던스 특성이 변하는 경우도 있다.

하지만 B-130XS는 2조의 프리-아웃을 추가로 제공한다. 인티 앰프로써 덴센의 B-310플러스 파워앰프와 연결하면 바이-앰핑이 가능하며 추가로 B-310플러스 파워앰프를 더 선택하면 트라이-앰핑까지 가능한 것이다. 출력에 연연하지 않고 재생음의 질을 더욱 생각한 디자인이라고 생각된다. 또한 덴센은 SAXO 모듈을 추가하여 전자식 크로스오버를 지원할 수 있다. 외부에 별도로 액티브 크로스오버를 설치하지 않고 액티브 시스템을 위한 환경을 갖출 수 있는 것이다.

덴센 B-130XS는 8옴에서 80와트의 출력을 8옴에서 160와트를 출력할 수 있다. 출력은 100와트만 있다면 90dB의 능률을 가진 스피커를 110dB까지 재생할 수 있다. 하지만 상대적으로 경쟁사의 제품들이 더 높은 출력을 갖춘 것은 더 큰 음압을 내기 위한 것이 아니라 실효 출력 구간에서 더 이상적인 특성을 갖게 만들기 위한 것이다.

그런데 덴센 B-130XS는 새로운 시각과 업그레이드 방향을 제시하고 있는 것이다. 자사의 파우앰프와 연결하여 인티 앰프 내부의 파워앰프 회로와 결합하여 바이-앰핑 구성을 구현하거나 이것을 극적으로 액티브 스피커 시스템에 대응할 수 있도록 설계된 것이다. 업그레이드 효율로 따져도 기기 등급을 올리는 것보다 이러한 바이-앰핑 구성이 훨씬 더 좋은 재생음을 얻을 수 있다.

안타깝게도 풀 셋업 시스템을 들어볼 순 없었지만 경험상 한정된 비용 내에서 대단히 훌륭한 소리를 구현할 수 있는 좋은 아이디어임은 틀림 없다.

이 뿐만이 아니다 B-130XS는 포노 입력에 대응할 수 있도록 MM 포노 모듈 또는 MC 포노 모듈을 선택할 수 있다. 또한 DAC 회로를 옵션으로 추가해 최근 들어 새롭게 정의되고 있는 디지털 입력 가능 인티 앰프에 대응하고 있는 것이다.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는 부분이 많기 때문에 체계적이지 않은 회로가 아닐까 걱정하는 이들도 있을 것 같다. 하지만 B-130XS는 설계부터 다른 태생을 갖고 있다. B-130XS는 분리형에 가까운 세분화된 디자인을 갖추고 있다.


이런 설계는 전원부 디자인만으로도 확인할 수 있는데 총 7개의 독립 전원을 갖추고 있다. 이것은 출력 트랜지스터와 드라이버, 프리앰프 섹션, 그리고 마이크로프로세서에 독립적으로 공급 되며 서로 간섭을 일으키지 않는다.

또한 사용된 부품의 질 또한 호화롭다. 비샤이 메탈필름 저항과 덴센 특주형 캐패시터, 비마 필름 캐패시커와 출력 트랜지스터론 일본 산켄사의 소자가 사용된다. B-130XS는 일반적인 인티 앰프와 달리 무척 호방하며 개방감 있는 소리를 들려주는데 이러한 음의 바탕이 세분화된 설계와 높은 신뢰성을 가진 부품의 사용과 밀접한 관계를 가지고 있다.

외부 파워 서플라이를 통한 성능 향상

앞서 언급했듯 인티 앰프는 한정된 공간 내에서 많은 것을 투입해야 하는 문제점을 가지고 있다. 보통 인티 앰프에서 한계를 발견하게 되면 이를 해결할 방법에 대해 다른 이들에게 조언을 구해보면 기기 교체 아니면 방법이 업다고들 이야기한다. 하지만 좀 더 뛰어난 생각을 갖게 되면 인티 앰프도 태생적인 문제점을 해결할 수 있다.

B-130XS는 이런 솔루션을 제공한다. 덴센은 외부 링크를 통해 전원부를 연결할 수 있다. 결과적으로 전원부 보강형 인티 앰프로 업그레이드가 가능하다는 것이다. 외부 전원부엔 별도의 토로이달 트랜스포머와 캐패시커가 들어서 있다. 이를 통해 음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 것이다.

아무래도 추후 업그레이드를 원할 때 기존 제품을 처분하지 않아도 된다는 이점과 더불어 출력 회로 자체가 추후 전원부 업그레이드에 대응할 수 있도록 넉넉하게 설계되었다는 점은 좋은 평가를 받을 만 하다.


확장 슬롯을 통해 별도로 DAC 모듈을 삽입해 디지털 입력까지 얻을 수 있다

덴센 B-130XS를 리스닝 하면서 느껴졌던 첫 인상은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는 전원부 없이도 일반적으로 접할 수 있는 인티 앰프에 비해 힘이 넘친다는 것이었다. 아주 파워풀 하진 않았지만 사운드 스테이지가 펼쳐질 때 에너지가 남다르다는 느낌을 받을 수 있었다.

여러 가지 인티 앰프를 청음한 경험이 있는 이들에겐 인티 앰프로써 확실히 스케일이 크다는 인상을 남길 법한 느낌이었다. 160와트의 출력으로 이렇게까지 힘이 붙는다는 것은 신선하다 할 만한데 B-130XS 설계 때 선택할 수 있는 파라메터들이 조금 더 게인을 높이는 쪽으로 향한 것 같은 청감상 느낌을 받았다.

그래서 중고역이 뻗는 맛이나 에너지의 리니어리티는 충분히 좋다고 설명할 만 하다. 덩달아 해상력도 개선된 느낌까지 든다. 하지만 조금 밝은 쪽 성향의 스피커보다는 중립적이거나 약간 어두운 스피커와 매칭하는 것을 권하고 싶다.

특히 자비안의 오르페오나 프리미오와 같은 스피커와 연결했을 때 궁합이 무척 좋았다. 상호 장점과 단점이 적절하게 어우러져 확실한 시너지를 느낄 수 있었는데 현악 연주에서 동 가격대 인티 앰프에서는 절대 느낄 수 없는 질감의 기품마저 느껴질 정도였다.

무엇보다 B-130XS는 제한된 비용에서 B-310플러스 스테레오 파워앰프를 추가하는 것만으로 쉽게 바이-앰핑으로 확장시킬 수 있다는 장점은 대단히 매력적인 것이다. 만약 심플하게 바이-앰핑의 매력을 느끼고자 한다면 B-130XS + B-310플러스 조합을 권하고 싶다.

한줄의견쓰기   성명   비밀번호 개인정보취급방침 보기 및 동의
등록하기
    
 
 
  1. (주)다비앙은 국내 1세대 온라인 오디오 쇼핑몰로써 국내 최대규모 하이파이&홈시어터 온라인 쇼핑몰입니다.
  2. 국내 오디오쇼핑몰 중 최대의 실재고량을 보유함으로써 제품 구매시 당일 수령 및 설치가 가능합니다.
  3. (주)다비앙은 하이파이 및 홈시어터 유저의 저변 확대를 위해 모든 제품의 국내 최저가를 지향하며 만일 최저가가 아닐 경우 추가 보상할인 제도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4. 국내 최다 설치경험을 바탕으로 숙달된 전문 인스톨러들이 SPL metter 및 스팩트럼 아날라이저등 최신 장비를 동원해 고객님의 리스닝 환경에 적합한 튜닝 및 인스톨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5. 최다 브랜드 공식대리점으로써 모든 제품을 공식 수입원으로부터 직접 공급받아 보다 저렴하고 신속한 구매가 가능합니다.
  6. (주)다비앙은 일부 샵들과 달리 방문 및 전화상담시 예산에 상관없이 고객의 눈높이에 맞는 친절하고 전문적인 상담을 해드립니다.
  7. 하이파이&홈시어터에 관련된 유명제품들이 다수 전시된 2개의 시청실을 운영하여 편한 시간에 부담 없는 청음이 가능합니다.
  • 어드밴스 어쿠스틱
  • Alphason 알파송
  • AIM 케이블
  • 에이프릴 뮤직
  • ATC
  • 아틀라스 케이블
  • 아우데스
  • 오디아 플라이트
  • 오디오 아날로그
  • 오디오피직
  • 오디오퀘스트
  • B&W
  • BAT
  • 블라델리우스
  • 바우하우스
  • 브라잇스타
  • 케언
  • 캐슬
  • 캠브릿지 오디오
  • 코드
  • 코드컴퍼니
  • 클라쎄
  • 크릭
  • 사이러스
  • 달리
  • 데논
  • 덴센
  • DK디자인
  • 다인오디오
  • 에너지 스피커
  • 엘락
  • 에소테릭
  • 포칼
  • 그리폰
  • 하베스
  • 하만카든
  • 헤코
  • 인피니티
  • 이소폰
  • 자디스
  • 야모
  • JBL
  • 킴버케이블
  • 클립쉬
  • 크렐
  • 렉시콘
  • 린
  • 럭스만
  • 매그넘 다이나랩
  • 마란츠
  • 마르텐
  • MBL
  • 매킨토시
  • 메르디안
  • 미리어드
  • 모니터 오디오
  • 심오디오
  • 모던쇼트
  • 뮤지컬 피델리티
  • 뮤직홀
  • 나드
  • 나카미치
  • 네임
  • 오엘바흐
  • [Onkyo]온쿄
  • [pioneer]파이오니아
  • 패러다임
  • 피에가
  • 피엠씨
  • 프라이메어
  • 프로악
  • 프로젝트 오디오
  • PS오디오
  • 퓨어 어쿠스틱스
  • QED
  • 쿼드
  • 로저스
  • 록산
  • 로텔
  • 소너스 파베르
  • 신셋시스
  • 시스템 오디오
  • 탄노이
  • 티악
  • 틸
  • 트라이앵글
  • 비엔나 어쿠스틱
  • 빈센트
  • 와디아
  • 와피데일
  • 와이어월드
  • 자비앙
  • 야마하
서울특별시 용산구 원효로2가 1-30
사업자 등록번호 106-86-27223
대표전화 02)703-1591
팩스 02)703-1594
대표이사 : 이정복
개인정보관리담당자 : 서병선
이메일 : audiocafe@audiocafe.co.kr
상호명 : (주)다비앙 회사소개 이용안내 채용정보 찾아오시는길 관리자에게 e-mail 오디오카페 개인정보취급방침 결제오류 해결센터 사업자정보확인 에스크로안전거래
KISIA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 기업혁신형 중소기업 인증 맨위로
브랜드별 보기 대표전화
02-703-1591 은행계좌번호
국민 600201-01-015819
우리 1005-301-099408
하나 350-910005-57404
기업 284-067506-04-014#13;농협 317-0002-3839-11 (주)다비앙은 결식 아동들을 후원합니다.
스크롤 On OFF
My Page 관심상품목록 장바구니 반품교환신청서 최근 본 상품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