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디오카페 메인으로
MD의 이야기
질문과답변
설치기
사용기
리뷰
직거래장터
카페장터
쇼핑몰 바로가기
. . .
   
  그 열정과 함께 디스크에 담겨있는 음원을 완벽하게 재생하고자 하는 자사의 헌신이 현재의 마란츠를 만 들었다. 음향과 영상 기기의 수요가 폭증하면서 마란츠사는 지난 50년 간 축적한 모든 기술과 노하우를 이용하여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는 AV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감상자가 절대로 잊지 못할 경험을 제공하는 동사의 목적이다. 마란츠사는 생생하고 흡인력이 강한 이미지를 구현했다. 사용자들은 마란츠의 오랜 역 사에 걸쳐 얻어진 동사의 트레이드마크라 할 수 있는 사운드의 디테일에 대한 세심한 주의를 느낄수 있을 것이다. 영화 대사의 사실적인 감정 처리에서 가장 자극적인 서라운들 사운드 효과까지 동사의 AV 기기의 퍼포먼스는 계속해서 세계를 놀라게 할 것이다.
  CBS가 최초의 모노 LP 레코드를 도입한 1948년경 마란츠의 이야기는 시작된다. 1911년에 뉴욕에서 태어난 사울 마란츠는 당시 프리랜서 그래픽 아티스트 겸 아마츄어 뮤지션이었는데 당시 장비에불만을 품고 그가 소장하고 있는 방대한 LP 레코드를 제대로 재생하기 위한 앰프를 제작하기 위해그의 지하실에서 수많은 시간을 연구에 몰입했다. 초기 LP 레코드는 불안정한 레코딩 특성이 많은 음악 애호가들에게 문제거리가 되었는데 이에 마란츠는 1952년 드디어 당시로서는 혁신적인 프리 앰프를 만들기에 이르렀다.
 
  이 프리 앰프는 불안정한 레코딩 특성을 모두 소화할 수 있는 이퀄라이저를 장착하고
있었으며 그의 친구들의 마음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그는 이 기기를 AUDIO
CONSOLETTE라 명명했고 그의 아내의 격려와 지원으로 100 세트를 만들어
판매하기로 했는데 일년도 안되어 400 세트의 주문 받기에 성공한다.
 
   
 
  1953년 마란츠는 자신의 이름을 따서 Marantz를 공식적으로 설립했고 그 후 1년 뒤 Audio Consolette의 상용화 버전인 Model 1 모노 프리앰프를 출시했다. 당시로서는 상당한 액수인 168달러에 판매되던 Model 1은 판매 당시뿐만 아니라 오늘날에 이르러서도 많은 수집가들의 애장 품록 목록에 올라 있고 음악 전치 증폭에 기념비적인 앰프로 여겨지고 있다.

곧이어 1956년 Model 2 파워 앰프가 선보였다. Model 2는 당시 경쟁 제품들에 비해 한 발 앞선 성능을 보여 주었고 2개의 구동 모드가 있었다. 심플한 셀렉터를 통해 40w 출력의 5극 진공관 모드 혹은 25w의 3극 진공관 모드로 스위칭이 가능했다. 1957년에는 Model 3 모노 2-웨이 채널 디바이더와 Model 4 전원부가 추가되었고 1년 뒤 출력은 약간 낮았지만 Model 2에 비해 가격 면에서 접근이 용이한 Model 5가 선보였다. 그 해에 스테레오 레코드가 탄생했고 마란츠는 Model 1 프리앰프 2기와 함께 사용될 Model 6 스테레오 어뎁터를 출시했다. 하지만 무엇보다 눈에 띄는 것은 마란츠 역사상 가장 유명하다고 할 수 있는 Model 7스테레오 프리앰프의 출현이다.
 
   
  Model 7이 세상에 선 보인지 10년이 지나 여기에서 진화한 형태인 최초의 솔리드 스테이트 프리앰프 7T가마란
츠로부터 출시되었다. 60년대 초 마란츠사는 동사의 첫 번째 스테레오 파워 앰프인 채널 당 30W의 MOdel 8를
선보인다. 전설적인 Model 2,5와 유사한 디자인의 Model 8는 진공관 타입이고 음색 면에서 탁월한 성능을 보
여준다. 1963년에 출시되나 70w 모노 파워 앰프는 전문가들로부터 적수가 없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1963년은
진공관 FM튜너인 Model 10의 출시를 통해 마란츠사가 하이파이 역사에 큰 핵을 다시긋는 중요한 해이다.
   
 
  1964년 Model 10의 막대한 개발비를 이기지 못하고 재정적인 어려움을 겪던 Saul Marantz는 Superscope Inc.에 회사를 매각하게 된다. 몇 년 뒤 saul marantz는 은퇴하게 되고 구 마란츠 시대가 종말을 고하게 된다. 이와 함께 진공관 앰프의 황금기도 사양길에 접어들게 된다. Saul Bernard Marantz는 1997년 86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회사를 인수한후 superscope의 회장인 Joseph Tushinsky는 보다 대중적 오디오 시장으로 사세를 확장하기 위해 일본계 제조 업체의 도움을 빌린다. 일본의 Standard Radio Corporation과 함께 1966년 Model 25 스테레오를 개발하고 후속으로 저렴한 Model 22와 28을 선보인다. 이 시기에 설계 및 제조 공정이 미국에서일본으로 옮겨지고 superscope는 Standard Radio Corp의 지분을 50% 소유하게 된다. 1975년 Standard Radio Corp는 이름을 Marantz Japan Inc.로 변경하게 된다.

1980년대 들어 나날이 경쟁이 격렬해지는 시장에서 고전분투하던 superscope는 마란츠 브랜드와 판매권 미국과 캐나다를 제외한 모든 해외 자산을 네덜란드의 가전 제품 대기업인 Royal Philips Electronics에 매각한다. 1992년 필립스는 북미에 대한 판매권과 브랜드에 대한 소유권도 완전히 획득하게 된다.

 
   
 
  필립스 마란츠 시기는 마란츠의 역사에 있어 제 3기에 접어드는 시기이고 순수 아날로그에서 디지털 오디오로의 특성을 가진다. 마란츠 최초의 CD 플레이어인 CD-63이 1982년 시장에 등장하게 된다. 필립스는 19년간정상을 차지한 업체이기 때문에 마란츠는 모회사의 혁신적인 기술력의 혜택을 톡톡히 누릴 수 있었다. 디지털 영역에 있어 주목할 만한 성과는 1985년 DPM-7 디지털 프로세싱 앰프, 1991년의 CDR-1 CD 레코도, 1999년의 SA-1 슈퍼 오디오 CD 플레이어를 들 수 있다.

70년대 마란츠가 개발한 제품들은 마란츠의 브랜드 이미지를 다소 희석했는데 80년대 들어 마란츠는 하이엔드 오디오에 있어서 기존의 명성을 되찾을 수 있었다. 혁신에 혁신을 거듭하여 HDAM 앰프 모듈과 같은 기술들이 마란츠사의 이미지를 강화시켜 주었다. 1995년에는 T-1과 오리지털 Model 7과 9의 재탕생과 진공관의 부활을 맞게 된다.

 
   
 
  필립스의 시대는 마란츠 제팬 Inc. 가 브랜드 네임과 모든 해외 판매권을 인수하면서 막을 내리게 된다. 오늘날 마란츠는 마란츠와 데논사를 합병하기 위해 2002년에 설립된 공동 지주 회사인 D&M Holdings에 속해 있다. 마란츠사는 현재 50개국에 걸쳐 1600명의 직원을 거느리고 있다.마란츠는 현재 3개의 제품 레인지를 제공하고 있다. 단순미를 강조한 스타일 시리즈, 순수한 하이파이 경험을 전하는 하이 엔드 프리미엄 시리즈, 순수한 음악적 감동을 전하는 레퍼런스가 바로 그것이다. 또, 음질 개선을 위해 설계를 수정하거나 부품을 제거 및 첨가하는 오리지털 스페셜 에디션(SE,후에 OSE로 바뀜)을 통해 한 차원 높은 퍼포먼스를 즐길 수 있다. 마지막으로 켄 이시와타 시그너쳐 모델의 음질은 비할 곳이 없다. 켄 이시와타는 SE개념을 정립한 천부적인 오디오 설계자이며 마란츠사에서 그의 이름은 타협없는 하이파이 사운드의 대명사이다.
 


  1. (주)다비앙은 국내 1세대 온라인 오디오 쇼핑몰로써 국내 최대규모 하이파이&홈시어터 온라인 쇼핑몰입니다.
  2. 국내 오디오쇼핑몰 중 최대의 실재고량을 보유함으로써 제품 구매시 당일 수령 및 설치가 가능합니다.
  3. (주)다비앙은 하이파이 및 홈시어터 유저의 저변 확대를 위해 모든 제품의 국내 최저가를 지향하며 만일 최저가가 아닐 경우 추가 보상할인 제도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4. 국내 최다 설치경험을 바탕으로 숙달된 전문 인스톨러들이 SPL metter 및 스팩트럼 아날라이저등 최신 장비를 동원해 고객님의 리스닝 환경에 적합한 튜닝 및 인스톨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5. 최다 브랜드 공식대리점으로써 모든 제품을 공식 수입원으로부터 직접 공급받아 보다 저렴하고 신속한 구매가 가능합니다.
  6. (주)다비앙은 일부 샵들과 달리 방문 및 전화상담시 예산에 상관없이 고객의 눈높이에 맞는 친절하고 전문적인 상담을 해드립니다.
  7. 하이파이&홈시어터에 관련된 유명제품들이 다수 전시된 2개의 시청실을 운영하여 편한 시간에 부담 없는 청음이 가능합니다.
  • 어드밴스 어쿠스틱
  • Alphason 알파송
  • AIM 케이블
  • 에이프릴 뮤직
  • ATC
  • 아틀라스 케이블
  • 아우데스
  • 오디아 플라이트
  • 오디오 아날로그
  • 오디오피직
  • 오디오퀘스트
  • B&W
  • BAT
  • 블라델리우스
  • 바우하우스
  • 브라잇스타
  • 케언
  • 캐슬
  • 캠브릿지 오디오
  • 코드
  • 코드컴퍼니
  • 클라쎄
  • 크릭
  • 사이러스
  • 달리
  • 데논
  • 덴센
  • DK디자인
  • 다인오디오
  • 에너지 스피커
  • 엘락
  • 에소테릭
  • 포칼
  • 그리폰
  • 하베스
  • 하만카든
  • 헤코
  • 인피니티
  • 이소폰
  • 자디스
  • 야모
  • JBL
  • 킴버케이블
  • 클립쉬
  • 크렐
  • 렉시콘
  • 린
  • 럭스만
  • 매그넘 다이나랩
  • 마란츠
  • 마르텐
  • MBL
  • 매킨토시
  • 메르디안
  • 미리어드
  • 모니터 오디오
  • 심오디오
  • 모던쇼트
  • 뮤지컬 피델리티
  • 뮤직홀
  • 나드
  • 나카미치
  • 네임
  • 오엘바흐
  • [Onkyo]온쿄
  • [pioneer]파이오니아
  • 패러다임
  • 피에가
  • 피엠씨
  • 프라이메어
  • 프로악
  • 프로젝트 오디오
  • PS오디오
  • 퓨어 어쿠스틱스
  • QED
  • 쿼드
  • 로저스
  • 록산
  • 로텔
  • 소너스 파베르
  • 신셋시스
  • 시스템 오디오
  • 탄노이
  • 티악
  • 틸
  • 트라이앵글
  • 비엔나 어쿠스틱
  • 빈센트
  • 와디아
  • 와피데일
  • 와이어월드
  • 자비앙
  • 야마하
서울특별시 용산구 원효로2가 1-30
사업자 등록번호 106-86-27223
대표전화 02)703-1591
팩스 02)703-1594
대표이사 : 이정복
개인정보관리담당자 : 서병선
이메일 : audiocafe@audiocafe.co.kr
상호명 : (주)다비앙 회사소개 이용안내 채용정보 찾아오시는길 관리자에게 e-mail 오디오카페 개인정보취급방침 결제오류 해결센터 사업자정보확인 에스크로안전거래
KISIA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 기업혁신형 중소기업 인증 맨위로